서천·보령지역 종교시설서 연이은 확진…총 15명 발생
상태바
서천·보령지역 종교시설서 연이은 확진…총 15명 발생
  • 한형규
  • 승인 2021.01.25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서천군 서천읍 소재 A교회. © 뉴스1


(보령ㆍ서천=뉴스1) 김낙희 기자 = 충남 서천과 보령지역 종교시설에서 지난 17일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연이어 발생하고 있다. 23일 현재 두 지역 종교시설 관련 확진자만 15명째다.

서천군과 보령시에 따르면 경기 안양 871번(17일 확진)과 접촉한 뒤 그와 같은 날 확진된 서천 37·38번을 시작으로 48번까지 총 12명이 확진됐다.

또 이들 중 서천 41·43·44번이 지난 16일 보령시 소재 한 기도원에 들르면서 이곳에서도 보령 101·111·112번 등 3명이 더 확진됐다.

경기 안양 871번은 군포 146번과 접촉한 뒤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충남 보령시 미산면 소재 B기도원. © 뉴스1

 

 


서천군 관계자는 “서천군 소재 한 교회 관계자들인 41·43·44번이 지난 16일 보령시 소재 한 기도원에 다녀온 뒤 이곳에도 감염이 전파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 발생한 서천 확진자들은 해당 교회의 관계자이거나 관계자의 지인, 지인의 가족 등”이라고 덧붙였다.

보령시 관계자는 “해당 기도원과 관련된 확진자는 101·111·112번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