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궁촌마을에 녹색행복공간 ‘공동홈, 마을카페’오픈
상태바
보령시, 궁촌마을에 녹색행복공간 ‘공동홈, 마을카페’오픈
  • 한형규
  • 승인 2021.07.01 1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시 궁촌마을에 녹색행복공간 ‘공동홈’과‘마을카페’가 조성돼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시는 29일 궁촌동에서 김동일 시장과 최동원 궁촌마을 주민협의체 위원장 등 관계자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공동홈, 마을카페 준공식을 가졌다.

이날 문을 연 공동홈과 마을카페는 대지 1592㎡ 에 공동홈 1동과 마을식당 및 마을카페 1동 등 모두 2개동 규모로 조성됐으며, 지상 3층으로 조성된 공동홈은 독거노인주택 10호와 체력단련장, 공동부엌이 들어섰고 지상 2층으로 조성된 마을식당 및 마을카페는 두부를 직접 만들어 판매와 함께 음식업을 할 수 있는 마을식당과 마을카페가 들어섰다.

공동홈은 보령시에 거주하는 만 65세 이상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10가정에게 월 5만 원의 저렴한 임대료로 거주할 수 있도록 제공되며, 1층에 쉼터 및 운동 공간 등 주민복합 커뮤니티공간도 마련됐다.

공동식당에서는 마을의 특화산업인 두부를 제조·판매하고 두부를 이용한 음식을 만들어 식당도 운영하고 있으며 2층 마을카페도 저렴한 가격으로 지역주민에게 휴식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두 사업장 모두 주민들이 마을관리 사회적협동조합을 설립하여 직접 운영하는 것으로 지역주민의 일자리 및 소득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동일 시장은 “이번에 새롭게 태어난 공동홈과 마을식당, 카페가 주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 낙후된 도심에 재생이라는 활력을 불어넣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궁촌마을은 2017년 국토교통부의 도시재생뉴딜사업 대상지로 선정되어 2018년부터 85억 원을 투입해 마을식당 및 마을카페, 독거노인 공동홈, 건강 쌈지공원, 녹색스마트주차장 조성과 노후주택 집수리, 안심스마트 골목정비, 주민 취업지원 및 주민역량강화 교육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