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생활인구 증가에 총력
상태바
보령시, 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생활인구 증가에 총력
  • 한형규
  • 승인 2024.04.09 2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63만 명(2023년 3분기 기준) 보령서 생활해… 100만 명 달성 목표

- 2024년 보령시 생활인구 유입정책 발표, 5개 분야 20개 과제 시행 계획

보령시는 지역소멸 위기 속에서 인구감소에 대비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2024년 보령시 생활인구 유입정책 시행계획을 발표했다.

 

인구 감소에 대한 위기의식이 날로 증가하면서 보령시 인구는 2021년 98408명 2022년 97157명 2023년 95772명 순으로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고특히 2021년 인구 10만 명선이 무너지면서 지역소멸에 대한 위기의식이 대두됐다.

 

하지만 인구감소지역 지원 특별법시행에 따른 지난 23년 6월 행안부에서 발표한 생활인구 지표에서 시는 등록인구(9.9만 명)보다 체류인구(42.8만 명)가 4.3배 많은 것으로 나타났고생활인구가 많은 지역에 대한 정부의 지원이 있을 것이라는 기대가 이어지고 있다등록인구(주민등록+외국인)

 

이에 보령시는 기존 인구정책의 방향성을 생활인구 유치로 전환하고 인구감소에 대한 대비책을 세워나갈 계획이다.

 

그동안 시는 다양한 인구정책을 진행했다먼저 인구정책 추진을 위한 분야별 컨트롤타워를 가동했다인구정책 7개 분야 60개 과제 발굴을 추진했으며인구증가 시책 인센티브를 지원했다인구 유입 분위기 확산을 위해 홍보물 제작해 전국단위 홍보를 진행했다.

 

청년 참여 기회 확대 및 창업지원을 위해 청년네트워크 운영,‘보령 청년주간행사 운영청년창업지원청소년 복합콘텐츠 창작센터 등을 조성했으며저출산 대응 인프라 강화를 위해 보령시립도서관 준공 및 가족센터 건립 추진지역응급의료 안전망 구축여성친화도시 연속 지정 등과 같은 사업을 진행했다.

 

그 밖에도 일자리귀농/· 귀촌 활성화 등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스마트팜 공모(100억 원)조성우량기업 유치(19), 지식산업센터 건립 확정(180억 원), 웅천산단 내 근로복지센터 신축(60억 원등의 인프라 사업과 스마트청년 농부 육성만세OK 귀농학교농촌살아보기 등과 같은 사업을 진행했다.

 

향후 추진 방향으로는 문화·관광 인프라 조성 교통망 구축 외국인 유치 관계인구 형성 등 5개 분야, 20개 과제를 선정해 생활인구 확대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다.

 

자세한 사업 내용으로는 문화·관광 분야는 인구 유치 전국단위 홍보 글로벌 해양레저관광도시 건설 보령에서 한달살이 보령 워케이션센터 조성 보령문화테마파크 조성 27회 보령머드축제 2024년 보령 AMC 국제 모터페스티벌 16회 전국해양스포츠제전 5회 섬의날 행사 등 9개 과제이다.

 

아울러 인프라 조성 분야는 웅천산단·청라농공 내 우량기업 유치 신산업 육성을 통한 지속 가능한 도시 육성 보령시 청년센터 신축 농촌주택단지 조성(충남형 리브투게더보령스포츠 파크 에어돔 등 5개 과제이다.

 

그 밖에 교통망 구축 분야는 2028년 고속전철 운행 도로망 확충을 통한 도시품격과 정주여건 개선 등 2개 과제가 있으며외국인 유치 분야는 지역특화형 비자 사업 추진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농촌/어촌등 3개 과제관계인구 형성을 위한 고향사랑기부제 1개 과제를 추진하여 생활 인구를 모으는데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김동일 시장은조선 최고의 지리서인 택리지의 저자 이중환 선생은보령은 산천이 가장 훌륭하고호수와 산의 경치가 아름다운 탁 트인 명승지다라고 말씀하셨듯이 예로부터 살기 좋은 곳이다라며더 살기 좋은 보령이 되기 위해 정주여건 개선과 인프라 확충일자리 창출 등으로 생활인구 증가라는 선순환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