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 예보에 따라 산불 발생이 높아진다.
상태바
기상 예보에 따라 산불 발생이 높아진다.
  • 김광태
  • 승인 2024.04.16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소방서는 농·어촌지역에서 강우가 예상되면 전날에 소각 행위를 하는 관행에 의해 산불 발생이 높아진다고 밝혔다.

지난 3월에는 강우가 예상되기 전날에 주교면 은포리 야산에서 산불이 발생한 바 있으며, 지난 주말 14일에도 요암동 해망산과 남포면 달산리 야산에서 산불이 발생하였다.

소방서에 따르면, 소방력(인력 150명, 장비 25대)을 동원하여 산불은 모두 진압하였고 화재 원인으로는 부주의 소각 행위 등에 의해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처럼 산불 발생의 대부분은 부주의에 의해 발생하며 특히 강우가 예상되는 전날에 소각 행위를 하는 지역 주민들의 잘못된 관행과 인식 개선이 필요하다.

이에 보령소방서는 유관기관 합동 훈련, 각종 캠페인, 훈련, 소방안전교육, 행사장 등을 통해 산불 및 부주의 화재 예방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