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TEC 컨벤션센터에서 해양치유 국제머드포럼 개최
상태바
SETEC 컨벤션센터에서 해양치유 국제머드포럼 개최
  • 김광태
  • 승인 2019.12.12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시는 오는 21일 오후 1시 30분 서울특별시 강남구에 위치한 SETEC 컨벤션센터에서 대한민국 해양치유 산업의 청사진을 제시할 2019 해양치유 국제머드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포럼은 오는 2022년 국제행사로 치러질 보령해양머드박람회를 앞두고 서울과 수도권 주민들의 관심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해양자원과 건강관리, 휴양서비스가 결합된 해양치유산업으로 양질의 일자리와 부가가치를 창출하고 있는 해양치유 선진국가의 성공사례를 통해 글로벌 환경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선제적, 능동적 해양치유 정책 방향을 적극 모색할 계획이다.

이날 포럼은 이성재 고려대 의과대학부속 안암병원 교수로부터‘해양치유산업의 현재와 미래 전망’이라는 주제의 특별강연을 시작으로 ▲요하네스 나우만 독일 자연물리적치료와 온천학 유럽연구소장의‘유럽의 해양치유요법과 독일의 수치료 요법’ ▲잉그리트 브라이어 탈라소 앤 스파 컨설팅 대표의‘독일의 탈라소 테라피와 해양치유요법의 상품화 방법’ 등 해양치유에 대한 다양한 해외 사례가 소개된다.

또한 국내 전문가로는 ▲김기원 국민대학교 과학기술대학 산림환경시스템학과 교수의‘산림치유사례를 통한 해양치유 관련방안 모색’▲유지윤 한국문화관광연구원 연구위원의‘해양치유와 연계한 해양 보건관광산업의 방향’등 보령 머드를 이용한 해양치유산업의 발전방향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보령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